목회자코너

HOME > 설교와칼럼 > 목회자코너

조회 수 7 댓글 0

<목사님의 생각의자 507> 2019. 9. 8

 

목장의 침체를 이기는 길

 

(북미지역 김재정 원로목사님의 칼럼입니다)

 

목장이 오랫동안 전도가 안되고 또 오래 같은 사람들만 있을때 목장 모임이 침체 될 수가 있습니다. 새로운 사람이 없이 삶을 뻔히 아는 사람들끼리 매주 삶을 나누는 것이 힘들고, 모임도 무의미하게 느껴지기도 합니다

 

목장에 VIP들이 와야 분위기가 새롭게 일어납니다. 그래서 목장에서VIP를 찾기 위해서 다같이 노력을 해야 합니다. 그것이 목장 침체를 이기는 최선의 길입니다.

 

그런데 VIP가 오지 않을 때에도 목장이 침체가 되지 않고 의미있는 모임을 가질 수 있는 방법들이 있습니다.

 

첫째는, 나눔이 잘 되게 하는 것입니다.

나눔이 잘 되어야 목장이 잘됩니다. 그런데 삶의 나눔은 지난주에 어떻게 살았는지를 나누는 것이 아닙니다. 삶이란 것이 매주 거의 비슷합니다. 삶을 나누는 것은 한주간 살면서 있었던 사건이나 느낌이나 감정을 나누는 것입니다. 그것은 매주마다 다를수 있습니다. 그러면서 서로 돕고 기도제목을 찾아 기도할 수 있습니다.

또한 말씀 나눔이 잘 되어야 합니다. 말씀을 나누는 것은 말씀을 통해 은혜 받은 것을 나누는 것이 아니라 말씀을 통해 살아본 것을 나누는 것입니다. 조그만 것이라도 해본 것이나 적어도 그렇게 살아 보려고 했다는 결심을 나눌 수 있으면 됩니다. 그러면서 다른 사람들의 영적인 삶을 통해 도전을 받을 수 있습니다.

 

둘째는, 삶 공부에 동참을 해보는 것입니다.

말씀을 공부하게 될 때에 영적으로 충전이 되고, 영적인 활기가 생깁니다. 그래서 목장에서 삶 공부에 다같이 동참을 하는 것입니다. 목자 자신부터 먼저 삶 공부에 참여하고 그리고 목원들을 권해서 삶 공부에 참여 하도록 해야 합니다.

 

셋째는, 기도에 집중을 해보는 것입니다.

목장 식구들의 기도제목을 위해 주중에 같이 중보기도를 하는 것입니다. 또 교회적으로 하는 특별 기도회나 금식 중보기도에 목자뿐 아니라 목장 식구들이 같이 참여해서 목장이 기도하는 분위기와 기회를 만들어야 합니다. 그렇게 기도를 하는 가운데 하나님을 경험하게 되고 목장에 영적인 활기가 생깁니다.

 

 

넷째는, 다른 목장과 연합 목장을 가져 보는 것입니다.

잘 되고 있는 목장을 선택해서 좋은 점들을 보고 배우고 도전도 받는 것입니다. 또 다른 목장과 같이 모이면서 서로 알게 되는 기회가 됩니다. 연합 목장은 4개월에 한번 가질 수 있습니다.

 

목장이 침체가 올 때에 이런 노력을 해보고 담임목사님과의 면담을 통해 지혜를 구하여 침체를 이기게 되기를 바랍니다.


자연스런 영성, 생활화된 헌신 +shalom 신규갑 목사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교회안내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일청로
59번길 4 (일산동 584-35)
전화:031 - 976 - 4101
팩스:031 - 976 - 4102

찾아오시는길